웹게임 0
아이템

실시간인기

1863487 얘야 , 너 삼 만원만 주고 가거라 . [63]

  • 주소복사
  • 추천 149
  • 비추 26
Minerals : 23,697 / Level : 영웅
DATE : 2021-10-14 11:48:06 / READ : 35309
신고



7.jpg

 


얘야 ,  너 삼 만원만 주고 가거라 ."


 

 " 없어요 ."


 

80 살이 넘은 아버지가 회사에

출근하는 아들에게 사정을 했건만

아들은 박정하게 거절을 하였다 .


 

 

늙은 아버지는 이웃 노인들과

어울리다 얻어만 먹어 온 소주를

한 번이라도 갚아주고 싶었다 .


 

 

설거지를 하다 부자간의 대화와 시아버지의

그늘진 얼굴을 훔쳐본 며느리는

한참 무엇을 생각하더니 밖으로 달려 나갔다 .


 

 

한참 만에 버스를 막 타려는 남편을

불려 세워 숨찬 소리로 손을 내밀었다 .


 

 " 여보 ,  돈 좀 주고가요 "


 

 " 뭐 하게 ?"


 

 " 얘들 옷도 사 입히고

여고 동창생 계모임도 있어요 ."


 

 

안주머니에서 오 만원 가량을 꺼내 헤아리며

담배 값이 ,  차 값이 어쩌니 대포 값이 어쩌니

하는 것을 몽땅 빼앗아 차비만 주고 집으로 돌아왔다 .


 

 

그리고는 아파트 양지바른 벽에 기대 하늘만

바라보는 시아버지께 돈을 몽땅 내밀었다



" 아버님 ,  이 돈으로 드시고 싶은 소주도 잡수시고 ,

친구들과 대공원에도 가고 ,  하고 싶은대로 하세요 "


 

 

연신 눈물이 쏟아지려는 시아버지는

며느리가 고마워서 말을 잊은 채

어떻게 할지 모르는 표정이었다 .


 

 

그날 저녁에 남편이 퇴근하고 돌아왔다 .


 

그리고는 왜 얘들 얼굴에 꾸중물이

찌찌하게 이렇게 더럽냐고 말했다 .

 

그 이튿날도 또 그 다음 날도

얘들 꼴이 더러워져가고 있었다 .


 

 

새까만 손등이며 ,

며칠 전 까지만 해도 반드레하던

얘들이 거지꼴로 변해갔다



 

남편은 화를 벌컥 내어 고함을 쳤다 .

 

 " 여편네가 하루 종일 뭐 하길래

얘들 꼴을 저렇게 만들어 놓았어 "


 

 

남편의 화난 소리를 듣고 있던

아내도 화를 내어 남편에게 소리를 질렸다 ㆍ


 

 

" 저 얘들을 곱게 키워봐야 당신이 아버지께

냉정히 돈 삼 만원을 거절했듯이

우리가 늙어서 삼만원 달래도

안줄거 아니예요 ?


 

당신은 뭣 때문에 얘들을 깨끗이 키우려고 해요 ?"


 

 

아내에게 기가 질려버린 남편은 고개를 들지

못하고 늙은 아버지의 방문을 열었다 .


 

 

늙은 아버지는 아들의 무정함을

잊은 채 어서 방으로 들어오라고 했다



늙은 아버지는

" 회사일이 고되지 않느냐 ?"


 

 " 환절기가 되었으니 감기에 조심해야 한다 ." 고

어린애처럼 타이르고 있는 것이다 .


 

 

아버지의 더 없는 사랑에 아들은

그만 엎드려 엉엉 울고 말았다 .


 

 

속담에도

 

 " 한 아버지는 열 아들을 키울 수 있으나

 

열 아들은 한 아버지를 봉양키 어렵다 "

 는 말이 있다 .

 

자식이 배부르고 따뜻한가를

 

늘 부모는 묻지만 ,  부모의 배고프고

 

추운 것은 자식들은 마음에 두지 않는다 .

 

자식들의 효성이 아무리 지극해도

 

부모의 사랑에는 미치지 못한다 .

 

우리는 부모가 짐이 되고 효가

 

귀찮게만 생각되는 세상에 살고 있다 .

 

그러나 효는 옛부터 가족을 사랑으로

 

묶는 밧줄과 같은 것이다 .

 

효의 씨앗을 심고 가꾸는 일은 부모가

 

자식에게 효를 내리 실천해

 

모범을 보이는 일이 꼭 필요하다 ........종두득두(種豆得豆)

 

마지막은 자전거 타는 영상입니다. 매일 1글 1영상을 올리는게 제 와고 목표입니다.

그럼 즐거운 수요일 되십시오.

 

글쓰기


No Subject Name Read Date Vote
[다나와]아이패드 프로와 레고를? 댓글 달고 할로윈 선물 받자! - - - -
[통신의달인] 와이고수 공식 인터넷가입, 현금지원 최대혜택! - - - -
박선주 前치어리더가 와고 박제함 (10) 스즈무라파이리 831 23:42:07 추천 8
작고 소중한 돈까스집, 안산 와동 선 수제돈까스.jpg (8) 꿀꿀이꿀꿀 1221 23:26:41 추천 3
여캠들이 하는 진상짓 = 염보성은 예전부터 다 해왔던 짓임. (16) 그립습니다 1337 23:16:51 추천 33
혁피셜) 한두달 스타하고 스가다 이런소리 전혀 이해 안된다 (15) 떡국 2573 23:04:16 추천 33
염보성 찐텐 터진 샷건 MP4 (30) vwvvwvwvwvw 5005 22:58:55 추천 21
또 시대를 앞서간 오오츠카 아이 (11) 코인무죄충 8081 22:31:13 추천 26
前 아이즈원 장원영 (65) After School 18264 22:17:11 추천 5
백신 4차 5차  계속 맞아야 할듯;;; (43) 초쓰 12336 22:13:25 추천 17
스텔스 트럭 (28) 김찬미 9956 22:13:08 추천 14
진짜 무섭다 이러다가 이재명 당선되면 우리 어떡하냐  (41) ◕_◕ 7788 22:10:53 추천 16
자기 몸을 설거지하는 일본녀 (28) 래미암자이 14819 22:10:46 추천 13
김선호 낙태 문제로 여초 분열 (24) 대깨쇼 8581 22:10:02 추천 18
맥날신메뉴 (12) 존 플리언 황제 5586 22:08:00 추천 3
노량진수산시장 회 만원어치 (16) 양배야생 5145 22:07:51 추천 10
피쏘 혼술 (3) 음갤눈팅러 1450 21:57:15 추천 4
前 아이즈원 김민주 (21) After School 4375 21:43:00 추천 11
[DFB 포칼컵] 최경록 결승골.gif (vs 레버쿠젠) (15) 풋볼 3538 21:39:18 추천 7
러블리즈 정예인 (11) After School 2953 21:30:25 추천 7
걸스데이 유라 (14) After School 7599 21:30:05 추천 11
원피스 애니 근황 (33) 척안의 왕 10052 21:28:19 추천 5
펨코 레전드 댓글뜸 ㅋㅋㅋㅋㅋjpg  (26) 떡두 7059 21:21:00 추천 24
매우보기 드문 성적표.jpg (15) 쪽파간장소스 13306 21:04:00 추천 13
정부 부동산 GG 선언  (75) 와고지리반 17694 20:52:53 추천 43
크보판 사사오입 ㄷㄷ (11) 김도영 5666 20:52:09 추천 20
[단독] 초유의 리그 중단 사태, ‘두산맨’ 정지택·두산 합작품이었다 (10) 돈없다자슥아 3746 20:52:01 추천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