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아이템

14678 경북, 학교 공기청정기 예산 108억 경북, 학교 공기청정기 예산 108억증가..담합 의혹 [1]

  • 주소복사
  • 추천 0
탈퇴한 회원입니다
DATE : 2022-05-26 13:16:02 / READ : 11468
신고
 

https://andongmbc.co.kr/main/news/news_view.php?num=57732

​​​​​​​◀ANC▶
경북교육청은 3년 전부터 도내 모든 학교에
공기청정기 설치 사업을 시작했습니다.

공기청정기를 납품할 업체를
3년 만인 올 초에 다시 모집했는데,
낙찰가가 3년 전보다 크게 올라
사업비가 108억 원 넘게 늘었습니다.

납품업체들끼리 담합 의혹이 있었는데도,
경북교육청이 미온적으로 대응해
불필요하게 예산을 쓴 게 아니냐는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김경철 기자
◀END▶
◀VCR▶

경북교육청은 황사와 미세먼지로부터 학생을
보호하고, 쾌적한 학습 환경을 만들기 위해
지난 2019년 처음으로 공기청정기 설치 사업을 시작했습니다.

도내 모든 교실에 설치했는데,
2만 8천 대가 넘었습니다.

설치할 업체는 입찰을 통해
최저가 낙찰로 선정했습니다.

[CG]
당시 공기청정기 1대당 기준 단가는 5만 원,
평균 낙찰가는 2만 9천 원 정도여서
예산 257억 원이 소요됐습니다.

사업 기간이 끝나,
올 초에 공기청정기 임대 업체를 다시
모집했는데, 평균 낙찰가는 3만 8천 원.
30% 넘게 증가했습니다.

지출 예산은 366억,
3년 사이 사업비 증가 규모가
108억 원이 넘습니다.//

입찰에 참여했던 한 업체는
낙찰가 담합이 있었다고 주장합니다.

교육부에서 공기청정기 소음도 기준을
당초 55데시벨에서 올해부터 50데시벨로
강화했는데,
이 기준을 충족시킬 수 있는 업체가
지역에서 3곳 정도뿐이었고,
입찰에 참여한 이 업체끼리 담합했다는 겁니다.

실제로 경북 22개 입찰 지역 중
15지역을 이 3개 업체가 나눠가졌습니다.

◀INT▶ 제보자
"(A업체는) B업체의 (입찰) 가격을 정확하게
알고 있다고 얘기합니다. 입찰하기 위해
들어갔다면 A업체가 낮게 써야죠. 그런데
결과를 보면 A업체가 B업체보다 훨씬 높게
써서 B업체가 낙찰될 수밖에 없는 구조로..."

이 같은 담합 의혹을 입찰 전 경북교육청에도 제기했지만, 아무런 조치가 없었다고
주장했습니다.

경북교육청은 낙찰가가 상승한 건 맞지만
소음 기준이 강화됐기 때문이고,
입찰 과정에 절차적 문제는 없다는 입장입니다.

◀INT▶ 경북교육청 관계자
"공정거래위원회에 (전화로) 질의도 하였는데, 그 진위 여부를 저희 교육청에서 판단하라는
얘기를 하셨는데, 안타깝게도 경북교육청에서 민간인을 조사나 소환할 수 있는 자격 자체가 없습니다."

공기청정기 담합 의혹을 제기한 업체 대표는
담합이 의심되는 3개 업체를
경찰에 고발할 예정입니다.

MBC뉴스 김경철입니다. (영상취재 최재훈)

 


NoSubjectNameReadDateVote
[최저가공지] 아이패드 프로/에어/미니 최저가!
[통신의달인] 와이고수 공식 인터넷가입, 현금지원 최대혜택!
-공지사항광고 관련 불편을 끼쳐 드려 죄송합니다. (7) YGOSU14262022.10.04-
14814흙수저는 이재명 뽑는게 이득인 이유.JPG (5) 아이폰6s16112022.09.28추천 1
14813中, 페이스북으로 美 여론 개입하려다 적발 몽움15542022.09.28-
14812나토, 브뤼셀에 한국 대표부 설치 수락…"강한 파트너십 위해" 몽움15042022.09.28-
14811`담보 부족` 개미 계좌 반대매매 증가 우려…추가 하락? (1) 홀로코스터14392022.09.28-
14809지난해 사망자 31만7680명 ‘역대 최다’ 홀로코스터14882022.09.28-
14808"K-주식, 삼성전자 싸다" 골드만삭스, 목표가 내려도 'BUY' 추천 (1) 상상플러스214732022.09.28-
14807"MBC가 백악관으로 보낸 메일이야말로 이 사건의 실체…당장 메일 전체를 공개하라" 홀로코스터15222022.09.28-
14806MBC 제3노조 “尹발언 자막, 디지털뉴스룸 국장이 직접 제작” (8) 홀로코스터21362022.09.28추천 10
14805정보"고향 전라도 왜 감추나." 이웃집 방화 ak48716722022.09.26-
14798게임요즘 온라인게임 같이 해주고 돈받는 여자들 (67) 박근혜대통령218182022.09.18추천 23
14797정보이준석의 시대가 끝나는 이유  (5)박근혜대통령45622022.09.18-
14792정보연애 못한 사람들을 위한 군대 계급표 (14) 박근혜대통령70722022.09.14추천 1
14789정보이제부터 청년들 월세 20만원 지원해준다고 합니다. (12) 박근혜대통령81292022.09.12-
14788정보원화가치가 낮아지니 생기는 현상들 (1) 박근혜대통령75682022.09.12-
14786정보개가 사람을 물었다고 안락사시키면 안되는 이유 (10)박근혜대통령81692022.09.11추천 4
14785정보남자 기준 모태솔로 등급표 (7)박근혜대통령93472022.09.10추천 1
14783정보마스크 미국도 해제 (8) 문각93482022.09.08추천 1
14777정보하리코프의 우괴군 차량에 경의를 표하는 소년 알료샤 (4)류트99982022.09.03추천 1
14772정보세종대왕 이후로 영토확장을 안 한 이유 (11) 박근혜대통령118662022.08.31추천 9
14771정보대한민국에서 군대 안 가는법  (2) 박근혜대통령100422022.08.31추천 4
글쓰기

유저뉴스의 TODAY BEST

추천 많은 글

추천된 글이 없습니다.

조회 많은 글

    조회된 글이 없습니다.

댓글 많은 글

    댓글이 달린 글이 없습니다.